늑대아이 (おおかみこどもの雨と雪, Wolf Children, 2012)

생각과는 다른 전개의 내용이었지만, 그래서 그런지 더 신선하고 재미있었습니다.
캐릭터들도 귀엽고 예쁘고, 깨알같은 재미도 좋았지만,
무엇보다도 찡한 감동을 주더군요.
호소다 마모루 감독의 『시간을 달리는 소녀』나 『썸머 워즈』도 재미있게 봤는데
앞으로도 이 감독의 작품은 기대를 하고 보게 될 것 같습니다. 한번 더 보고 싶네요 (;ㅅ;)

'Daily Life > Movie & TV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광해, 왕이 된 남자  (0) 2012.09.23
익스펜더블 2  (0) 2012.09.19
늑대아이  (0) 2012.09.16
본 레거시  (0) 2012.09.14
다크 나이트 라이즈  (0) 2012.07.19
연가시  (0) 2012.07.13

+ Recent posts